아프리카 아이들을 위한 정기 후원...
매달 3만원이면, 말라리아, 설사병 같은 질병을 고칠 치료약 3600개를 아프리카로 보낼 수 있습니다.
약을 먹고 건강하게 자란 아이는 학교에 가서 공부를 하고 꿈을 키웁니다.
어른이 된 아이는 또 다른 아이들을 가르치고 교육을 받은 아이들은 각자의 꿈을 이뤄 아프리카를 이끌어갈 희망이 됩니다. 당신이 보내준 3만원이 아프리카의 기적이 됩니다.

 

'애니메이션 작업 > SBS희망TV' 카테고리의 다른 글

[SBS희망TV] 3만원의 기적  (0) 2012.02.28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애니메이션 작업 > 어린이 박물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린이 박물관] 견우와 직녀  (0) 2011.06.2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세계적인 과학자를 꿈꾸던 한 소년... 날마다 소년은 꿈을 위해 열심히 노력했고, 어느새 늘름한 청년이 되었다. 하지만, 국민소득 500달러도 안되던 가난한 나라, 대한민국... 그의 꿈은 멀고도 아득했다.
그러던 어느 날 그가 만난 한 편의 신문광고, 그것은 그의 인생을 바꾼 광고였다. 꿈을 현실로 만들어준 해외유학장학금 지원.
그곳에 한국 최초의 민간 유학 장학 재단, 한국고등교육재단이 있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명절도 아닌 어느 날, 한 남자가 아버지의 무덤 앞에서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고 있었습니다. 그는 지방에서 지독하기로 소문난 구두쇠, 김영수 씨의 아들입니다.

김영수 씨는 10원 한 장, 허투루 쓰는 법이 없었습니다. 그만큼 어린 자식에게도 엄했습니다. 돈 되는 일이라면 밤낮을 가리지 않았습니다. 형편이 어려운 것도 아닌데, 쉬는 날이 없었습니다. 그렇다보니 자식의 입학식이나 졸업식은 물론  아내의 생일
한 번 챙겨본 적이 없는 빵점 아빠였습니다.

가족들이 뭐라 하건 말건 평생 돈돈 하며 살아온 아버지...

그런데 한 달 전, 갑자기 뇌졸중으로 쓰러지셨고, 다시는 일어나지 못하셨습니다. 즐거운 추억도, 따뜻한 정도, 함께 나눈 적이 없는 부자지간... 아버지는 돌아가실 때도 말 한 마디 없이 그렇게 가셨습니다.

실감이 나지 않는 아버지의 빈자리... 아버지의 물건은 채 몇 가지되지도 않았습니다. 마른 수건을 짜서 쓸 만큼 지독했으니 당연한 일인지도 모릅니다.

그런데 아버지의 작은 상자에서 처음 보는 편지 봉투 하나가 나왔습니다. 아버지의 글씨가 분명했습니다.

"사랑하는 아들에게,

갑자기 편지를 쓰려니 쑥스럽구나.
난 네가 태어난 날, 얼마나 행복했는지 모른단다.
너무 착해서 선녀 같기만 한 네 엄마가 힘든 진통을 겪고 낳은 너...
사랑하는 사람이 또 하나 생겼다는 기쁨에 세상에서 가장 부자가 된 것 같았어.
그래서 결심했지. 어떤 일이 있어도 언제까지라도, 내 손으로 사랑하는 가족들을 지키겠다고..."

편지와 함께 나온 것은 보험 증권이었습니다. 그 속에는 지난 수십 년간, 아버지가 가족들을 위해 불입해 온 보험금 내역이 상세하게 적혀있었습니다.

따뜻한 말 한 마디 건넬 줄 몰랐지만, 가족의 편안한 미래를 위해 몸이 부서지도록 일하고, 절약을 했던 아버지...

"죄송합니다...그리고 사랑합니다..."

'애니메이션 작업 > 교보생명'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교보생명] 구두쇠 아빠  (0) 2010.07.22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오늘은 제가 한국에 와서 처음 맞는 설입니다.

한국에서의 설은 온 가족이 다 모이는 축제라네요.

음식도 많이 만들어야 하고...

때로는 힘들지만...

그래도 사람이 많아 좋습니다.

멀리서 찾아온 반가운 얼굴들...

모두들 얼굴에 웃음꽃이 활짝 핍니다.

이 좋은 날...

함께 할 가족들이 있어 참 행복합니다.

시어머니의 따뜻한 손길...

그 온기가 있어 외롭지 않습니다.

어머니! 사랑해요!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화상!” 저만의 인사법이랍니다. 왜냐고요? 저는 화상 환자거든요.

산업 연수생으로 한국을 찾은 지 2년째 되던 해... 3도 화상을 입었습니다.

사고로 예쁜 얼굴을 잃었지만. 세상 무엇보다 소중한 선물을 얻었습니다.

한국의 엄마, 아빠, 그리고 양삼촌까지... 기꺼이 한 가족이 되어준 고마운 분들... 그 마음, 그 정을 나눠 준 가족들이 있기에,

저는 외롭지도, 슬프지도 않습니다.

저는 한국을 사랑합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치호야 ...
아빠다.
몸 속에 좋은 친구들을 별로 없고 나쁜 친구들만 가득 차서 힘들지...
백혈병 진단을 받은 후 여러 가지 항암제를 써봤지만 계속 나쁜 친구들만 네 혈액 속에서 놀고 있으니 얼마나 힘드니...
독약과도 같은 항암제가 네 혈액 속에 있다고 생각하니 가슴이 너무 아프구나..

치호야...
아빠는 치호랑 하고 싶은 일들이 많이 있단다.
아빠가 우리 치호 비행기 한번 못 태워줬는데...
아빠랑 엄마랑... 누나랑... 제주도든 동남아든 훌쩍 떠나보자꾸나.

치호야...
아빠는 치호랑 밤낚시를 하고 싶구나...
캄캄한 어둠 속에서 밤하늘의 수많은 별들을 보면서 치호랑 도란도란 이야기 하고 싶구나...

치호야. 네가 언젠가 아빠한테,
“ 아빠 술 한 잔 하시죠!?” 하면서 그런 말을 건네는 걸 듣고 싶구나...

끝으로 치호야...
네가 네 사랑하는 사람을 데려와서,
“ 아버지 저 이여자하고 결혼하고 싶습니다.” 이런 말을 듣고 싶단다.

치호야 아빠가 욕심이 과하지 ?
그래도 아빠는 이 모든 걸 우리 치호랑 같이 하고 싶구나...
치호야 세상은 재미있고 살만한 가치가 참 많은 곳 이란다.
즐거움과 행복이 가득한 곳이지...
우리 치호가 이런 것들을 다 누렸으면 좋겠구나...


치호야 고맙다.
너와 내가 부모와 자식으로 만나서...

난치병 어린이들에게 당신의 사랑을 나누어주세요!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